CJ Now

CJ제일제당, 연기·냄새에 이어 가시도 없앴다… ‘비비고 순살 생선구이’ 선보여

공유하기
CJ제일제당, 연기·냄새에 이어 가시도 없앴다… ‘비비고 순살 생선구이’ 선보여

수산 HMR 시장을 개척한 CJ제일제당 ‘비비고 생선구이’가 출시 2주년을 맞아 소비자 눈높이에 맞춰 또 한 번 진화한다.

비비고 순살 고등어구이와 비비고 순살 삼치구이 제품 이미지

▶ CJ제일제당은 간편함을 업그레이드한 뼈 없는 생선구이 HMR인 ‘비비고 순살 생선구이’를 출시했다. 비비고 순살 고등어구이와 비비고 순살 삼치구이 제품 이미지

CJ제일제당은 간편함을 업그레이드한 뼈 없는 생선구이 HMR인 ‘비비고 순살 생선구이’를 출시했다.

이번에 선보인 제품은 순살 고등어구이와 순살 삼치구이 두 종류(60g, 3,980원)다. 사과추출물 등을 활용해 비린내를 잡았고, 기존 ‘비비고 생선구이’와 마찬가지로 전자레인지로 1분만 조리하면 된다. 큰 뼈와 잔가시를 모두 제거해 취식 편의성은 높이고 음식물 쓰레기 걱정도 해소했다. 밥 반찬은 물론 샐러드, 파스타 등 요리재료로 활용할 수 있다.

‘비비고 순살 생선구이’는 CJ제일제당이 진행한 ‘생선구이 소비 행태 조사’ 결과를 토대로, 주요 소비층인 미취학 자녀 가구의 니즈를 반영했다. ‘자녀에게 생선의 단백질을 먹이고 싶지만 뼈, 가시 등 처리가 어려워 구매가 꺼려진다’는 소비자 목소리를 적극 수용했다.

CJ제일제당은 ‘비비고 순살 생선구이’를 알리기 위해 유명 일러스트레이터 ‘TUKATA’와 손잡고 아이들이 생선을 친숙하게 느낄 수 있는 굿즈를 만들었다

▶ CJ제일제당은 ‘비비고 순살 생선구이’를 알리기 위해 유명 일러스트레이터 ‘TUKATA’와 손잡고 아이들이 생선을 친숙하게 느낄 수 있는 굿즈를 만들었다

CJ제일제당은 ‘비비고 순살 생선구이’를 알리기 위해 유명 일러스트레이터 ‘TUKATA’와 손잡고 아이들이 생선을 친숙하게 느낄 수 있는 굿즈를 만들었다. 굿즈는 생선 캐릭터로 만든 큐브, 스티커, 파우치 등이 들어있어 아이 놀이용으로 활용할 수 있으며, CJ더마켓에서 진행하는 ‘1분 생선’ 기획전과 라이브 커머스에서 만나볼 수 있다.

‘비비고 생선구이’는 생선을 집에서 구울 때 나는 연기와 비린내, 손질에 번거로움을 없앤 혁신적인 수산HMR 제품이다. 특히, 조리 시간 줄여주는 ‘가시비(價時比)’ 제품 선호 트렌드를 이끌며 2019년 8월 출시 후 2년간 누적 매출 250억원을 기록했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육류 위주로 형성된 가정 간편식 시장에서 끊임없는 연구∙개발을 지속해 수산HMR 카테고리의 성장을 이끌고 있다”면서, “‘비비고 생선구이’를 연 200억원대 대형 브랜드로 키우기 위해 앞으로도 진화된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2021.08.20.